서브이미지

풍경소리

사랑할 땐 별이 되고

1
우리가 누군가에게 사랑과 기쁨을 주기 위해서는 기도에 못지않은 움직임이 필요하다.
민감한 센스, 재치와 함께.

2
성서를 읽다가 '믿음의 선한 싸움'이란 성구(聖句)가 마음에 와닿았다.
겉으로는 드러나지 않고, 서로 눈치챌 수도 없지만 우리 각자는 하루하루 내면의 선한 싸움을 하고 있는 것이리라.
이기심을 버리고 좀더 넓어지려는, 좀더 깊어지려는 그리고 좀더 따뜻해지려는 선한 싸움을...

3
늘 바다 가까운 하늘에서 떠오르던 해를 보다가 오늘은 동백섬 옆산 위로 떠오르는 붉은 해를 보았다. 해가 떠오르는 모습을 보면 언제라도 가슴이 설렌다.
햇볕이 잘 드는 방에서 사는 고마움.
햇볕은 습기, 곰팡이도 없애 주고 우리에게 밝음, 기쁨을 선사해 준다.
나도 늘상 햇볕 같은 사람으로 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4
큰 수술 뒤에 깊은 잠에서 깨어난 환자가 회복실에서 처음으로 사랑하는 이의 얼굴을 바라보고, 푸른 하늘을 바라보고 새삼 감격스러워하듯이 그렇게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싶다.
살아가는 모든 날들이 나에겐 새날이요, 보물로 꿰어야 할 새 시간이요, 사랑할 수 있는 새로운 가능성임을 잊지 말자.

5
'아주 작은 것, 하찮은 것에서도 이기심을 품지 않는 것은 생각보다 어렵지? 그러나 결국 나보다는 남을 좀더 위하고 생각하는 마음을 행동으로 실천하는 노력을 게을리 하지 않을 때만 진정한 평화가 있음을 체험했지? 좋은 일에도 이기심과 욕심은 금물이야. 이것만 터득해도 살기가 좀더 쉬워질텐데... 그렇지?'
방으로 가는 층계를 오르다가 문득 멈추어 서서 내가 나 자신을 향해 했던 말.

6
바쁨 속에도 기쁨과 평화가 있다.
유순한 마음, 좋은 마음, 기도하는 마음으로 일을 할 때에는 정신없이 바빠도 짜증이 나지 않고 즐겁다.
나의 삶이 노래가 된다는 것은 그럭저럭 시간을 메우는 데 있지 않고, 순간순간 최선을 다하며 정성껏 살아가는 데 있는 것이다.
너무도 빨리 지나가 버리는 젊음이지만 비록 나이가 들더라도 가슴엔 노래가 흐르게 하라.
혼자 있어도 즐거울 수 있는 노래의 기쁨.

7
어린 시절, 혼자만의 비밀 서랍을 갖고 즐거워했던 것처럼 내 마음 안에도 작은 서랍이 있다.
사랑과 우정의 기도, 내 나름대로의 좌우명과 아름다운 삶의 비결을 모아 둔 비밀 서랍.
그래서 누가 나를 좀 힘들게 하더라도 이 서랍에서 얼른 지혜를 꺼내 최선을 다하면 슬프지 않다.

이해인 수녀님의 '사랑할 땐 별이 되고'에서 옮겨 보았습니다.

작성자olive

작성일2002.03.15

Re

작성자   비밀번호